무한한 청정 에너지를 생산하는 곳 근처에 바로 도시나 에너지를 주로 소비하는 곳이 있다면
설계의 비용과 전송 라인(Energy Transmit Line)의 추가적인 비용이 발생하지 않을텐데요.

재미 있는 기사가 있어서 포스팅 합니다. 이 내용에 조금의 기술적으로 의아함이 있기도 하며
왜 새로운 전송 선로가 필요할까도 합니다만...
원문: Deliver Clean Energy to Distant Cities

문제는 다음과 같습니다.
풍력 에너지를 생산하는 곳은 주로 허허벌판이나... 탁 튀인 공간이죠... 이런곳에 풍력 에너지
생산 장비(WIND FARM)을 설치합니다.
하지만 이를 소비하는 여기에서는 San Francisco를 예를 들었네요. 이 도시까지 전기를 공급
함에 있어서 어떻게 공급하느냐? 하는 것이네요...
의아한게 그렇다면 지금까지는 어떻게 했느냐? 인데. 뭐 아마 다른 이유가 있겠죠.....
아마 훨씬 고파워형태로써 Public line을 이용하지 못할듯 합니다. 이것은 해결책 1에도 언급
하고 있구요.

재미있는 것은 다음과 같은 그림의 해결책입니다.


4가지의 루트가 보이듯이 Converter Station --> San Francisco까지 어떻게 고파워 선로를 설계할까 입니다.
첫번째 루트: 기존 전선망을 따라서..한다입니다.. <== 거절(rejected)
두번째 루트: 기차 선로옆을 따라서 설계 <== 거절
세번째 루트: 고속도로(?) <== 거절
네번째 루트: 물속으로 <== 승낙


즉.. 네번째의 해결책인 물속을 통해서 새로운 전선망을 구축한다네요.
이점은 지상일 경우 이미 사유지가 많으며, 또한 고파워 선로가 근처에 지나가는걸 꺼려하기 때문이라네요.

어쨋뜬 오바마 행정부가 에너지 관련한 인프라 투자에 적극적인건 사실이죠..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Posted by sound79 사운드친구

댓글을 달아 주세요